총 게시물 357건, 최근 0 건
   
미녀와 변호사
글쓴이 : 유머야 날짜 : 2014-05-17 (토) 23:25 조회 : 20278
한미녀와 변호사가 나란히 비행기에 탔다.

변호사가 그녀에게 재밌는 게임을 하자고 제안을 했고, 그 미녀는 피곤해서 그 게임을 공손히 거절했다.

그런데, 그 변호사는 정말 재밌고 쉬운 게임이라고 거듭 강조하며 그녀를 괴롭혔다.

변호사 : “이게임 정말 쉬워요. 그냥 질문을 해요, 그리고 대답을 못하면, 서로 5불을 주는거죠. 재밌지 않아요?”

다시 그녀는 공손히 거절을 하고, 고개를 돌려 잠을 청했다. 그때, 변호사가 다시 말했다.

변호사: “좋아요.. 좋아. 그렇다면, 당신이 대답을 못하면, 5 불을 나에게 주고, 내가 대답을 못하면, 500 불을 주죠.”

게임에 응하지 않으면, 끈질긴 이 남자에게서 벗어날 길이 없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던 미녀는, 500불이라는 말에 찬성을 하고 말았다.

변호사가 첫 질문을 던졌다.

변호사 : “ 달에서 지구까지 거리가 얼마죠?”

그녀는 아무말없이 바로 지갑에서 5 불을 꺼내 주었다.

그리곤, 그녀가 물었다.

미녀 : “언덕을 오를때는 다리가 세개고, 언덕을 내려 올때는 다리가 4 개인게 뭐죠?”

이질문에, 그 변호사는 당황했고, 랩탑을 꺼내 컴퓨터 안에 있는 모던 데이터를 다뒤졌다.

그러나 답은 없었다.

잠시후, 그는 그가 전화 할수 잇는 모든 동료에게 전화를 했고, 이메일을 동료들에게 보내기 시작했다.

그러나, 결국 대답을 찾지 못했다.

한시간뒤, 결국 그는 치밀어 오르는 화를 참으며, 그 미녀는 깨웠다.

그리고는 그녀에게 조용히 500불을 꺼내 주었다.

그러자, 그녀는 고맙다는 한마디를 하고, 다시 잠을 청했다.

잠시 열을 식히던 변호사, 그녀를 깨우더니 물었다.

변호사: “ 아니, 대체 답이 뭐죠?”

그러자
.
.
.
.
.
.

그녀는 아무말없이, 5 불을 꺼내 주었다.

그리곤, 다시 잠을 잤다..--;;

   


총 게시물 35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57  공부를 해야되는 시기별 이유 gkdldy 05-19 56879
356  학교별 소문 문제아 05-19 55131
355  여선생님 문제아 05-19 23534
354  사자우리에 떨어진 원숭이 유머야 05-17 20020
353  미녀와 변호사 유머야 05-17 20279
352  끝나는 대로 연락드리겠습니다 유머야 05-17 20671
351  군대를 오가는 편지 유머야 05-17 19744
350  여대생과 스님 프로 05-17 21619
349  학과별 물빠진사람 구하는법 프로 05-17 19573
348  여러가지 착각 프로 05-17 19476
347  여자의 힘 프로 05-17 21928
346  물은 영어로 뭐야? 프로 05-17 21847
345  토마토의 비극 프로 05-17 17997
344  남자가 결혼후에... 프로 05-10 15046
343  [혐] 왜 로봇 청소기는 개똥을 피하지 못하나요. 프로 05-10 189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안내